요즘 참외밭장만하느라고 너무 힘들어서 오늘 따라 삼겹살이 생각이난다..

울령도명이나물에다 밥, 삼겹살, 김치, 양파, 된장등으로 맹이 쌈으로 소주한잔 ...

그날의 피로를 확날려 버림니다..























Posted by 성주참외이야기 참외 이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오정 2011.11.06 1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 정말 맞있게 먹네요

  2. 비료빵 2011.11.08 10: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겠다!!!!!!!!!!!

  3. 홍인기 2011.11.12 16: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 침이.. 저녁에 저도.. 울릉도 명이 나물은 아니더라도..